알림마당

대전광역시 외국인주민 통합지원센터-중앙시장 활성화구역 상인회 업무 협약 체결
  • 작성일시2021/08/27 19:13
  • 조회수77

“한국 전통시장 문화를 통해 외국인주민의 적응력을 키운다”
- 외국인주민의 전통시장 문화소통 사업을 통해 지역 적응력 향상과 시장 상권 활성화 기대 -



❍ 지난 26일 대전광역시 외국인주민 통합지원센터(센터장 김윤희, 이하 센터)는
외국인주민과 지역주민 간 문화소통 및 교류 환경 조성을 위해
중앙시장 활성화구역 상인회(회장 박황순)와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.

❍ 센터는 전통시장 문화를 매개로 한 소통 과정을 통해 외국인주민의 지역사회 적응을 이끌고
더불어 시장 상권 활성화를 위하여 이번 협약을 마련하였다.

❍ 향후 양 기관은 △전통시장 체험 주간 지정·운영 △다양한 미션형 체험 프로그램 진행
△시장 정보 공유 및 프로그램 기획 협조 △체험 영상 제작 등을 함께하기로 했다.
또한, 센터는 구매한 시장 제품으로 외국인주민과 지역주민을 위한 나눔 활동도 실시할 예정이다.

❍ 김윤희 센터장은 “외국인주민에게 한국의 전통시장문화와 소통하는 과정이 지역 내 공존을 돕고 문화 수용성을 높이는 좋은 방법이다”며
“업무협약을 계기로 함께 진행할 전통시장 문화소통 사업을 통해
외국인주민들이 시장을 찾음으로써 시장 상권 또한 활성화될 수 있길 기대한다”고 말했다.

❍ 한편, 올해 개소한 대전광역시 외국인주민 통합지원센터는 대전사회서비스원(대표이사 유미)에서 위탁운영 중이며,
다양한 외국인주민 지원 사업과 국제 교류 협력 사업을 진행 중에 있다.